default_top_notch
ad39
ad38
default_setNet1_2

故 김옥동 병장 유가족 찾아 '화랑무공훈장' 전수

기사승인 2022.06.21  09:14:01

공유
default_news_ad1

- 권명진 동면장이 국방부장관 대신 조카 김지성 씨에 전달, '6.25전쟁 무공유공자 훈장 찾아주기'

 권명진 동면장이 6.25전쟁 참전유공자인 故 김옥동 병장의 조카 김지성 씨에게 훈장증과 화랑무공훈장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제공=양산시)

 국방부가 양산 동면에 거주하는 6.25전쟁 참전유공자인 故 김옥동 병장(수도사단)의 조카 김지성 씨에게 훈장증과 화랑무공훈장을 전달했다.

 이번 전달은 국방부장관을 대신해 동면행정복지센터가 전수했으며 국방부와 육군은 '6.25 무공훈장 찾아주기 조사단'을 운영하고 있다.

 이 조사단은 전쟁 당시 무공훈장 서훈대상자로 결정된 병사들이 긴박한 전장상황으로 실제 훈장을 전달받지 못한 점을 고려해 현재 공로자와 유가족을 찾아 '6·25전쟁 무공훈장 찾아주기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ad42

 지난 16일 전수식을 가진 권명진 동면장은 "조국을 위해 헌신한 고인의 숭고한 희생정신에 늦었지만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해드린다"고 말했다.

 훈장을 대신 받은 故 김옥동 병장의 조카 김지성 씨도 "고인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잊지 않고 기억해주신 분들과 국가에 감사드린다"고 답했다.

남성봉 기자 nam68@hanmail.net

<저작권자 © 양산뉴스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